본문 바로가기

AI페퍼스5

[2R]현대건설 페퍼스 3-0 승, 8연승 질주, 김다현 성장과 1승 후 흔들린 막내팀 전승을 이어가고 있는 현대건설에 막힘이 없다. 내부적으로 흔들리지 않는 한 이들을 무너트릴 팀이 나오기 어려울 수도 있음을 드러내고 있으니 말이다. 그런 점에서 현대건설은 핵심 선수의 부상 이탈만 없다면 올 시즌 내내 강력한 전력을 유지할 수밖에 없어 보인다. 1라운드 모든 팀들과 대결하며 압도적인 경기를 치렀던 현대건설이 유일하게 힘겨운 승부를 한 팀이 페퍼스였다. 막내팀의 끈끈함과 패기에 현대건설은 흔들렸고 실책들이 급격하게 늘어나며 자칫 신생팀 첫승의 제물이 될 수도 있었다. 그만큼 현대건설은 페퍼스와 두 번째 대결에 많은 준비를 할 수밖에 없었다. 페퍼스라고 다르지 않다. 1라운드 마지막 경기에서 기업은행을 잡으며 창단 첫 승을 거둔 후 현대건설과 다시 만나는 만큼 많은 준비를 할 수밖에 없었다... 2021. 11. 14.
페퍼스 기업은행 3-1승, 창단 첫 승 페퍼스로 여자배구 더 뜨거워졌다 신생팀 페퍼스가 시즌 첫 승을 달성했다. 팀이 창단하고 함께 운동을 한 시간이 절대적으로 부족한 팀이 시즌 첫 승을 1라운드에서 거뒀다는 것은 기적에 가깝다. 기존 팀들이 오랜 시간 팀워크를 갖춰왔고, 뛰어난 선수들이 많다는 점에서 신생팀이 첫 승을 1라운드에서 거두는 것은 결코 쉽지 않았다. 시즌 첫 경기였던 인삼공사와 경기에서 첫 세트를 따내는 기염을 토했다. 상대가 어떤 팀인지 몰랐던 인삼공사는 호된 신고식을 당할 수밖에 없었다. 이후 페퍼스를 분석한 팀들로 인해 고비를 겪기도 했지만, 페퍼스는 예고된 위기들을 잘 넘기기 시작했다. 흥국생명과 대결에서 매 세트마다 2점 차 승부를 펼쳤고, 무패 1위를 달리고 있는 현대건설과는 오히려 2-1로 앞선 상황에서 풀세트 경기까지 치렀다. 비록 현대건설에 3.. 2021. 11. 10.
현대건설 페퍼스에 3-2 승, 양효진 황연주 전승 이끌었다 지난 시즌 꼴찌팀이었던 현대건설이 1라운드 전승으로 마무리했다. 완벽한 변신이라는 점에서 놀랍게 다가왔다. 지난 컵대회 우승 분위기를 시즌에도 그대로 가져오며 상대를 압도하는 경기력을 보이며 1라운드 전승이라는 놀라운 성취를 하게 되었다. 전승을 앞둔 팀과 첫승을 기다리는 팀의 대결은 흥미로웠다. 전력으로 보면 현대건설이 무조건 이겨야 하는 경기다. 선수 개개인의 능력차가 월등하다는 점에서 페퍼스에게 진다는 것 자체가 이해할 수 없는 일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배구는 그렇게 선수 이름으로 하는 것은 아니다. 지난 경기 부상으로 빠졌던 야스민이 선발 출전하며 엘리자벳과의 외국인 선수 맞대결도 흥미롭게 다가왔다. 워낙 쟁쟁한 선수들로 신구조화가 잘 이뤄진 현대건설이라는 점에서 페퍼스를 상대로 손쉽게 경기를 이.. 2021. 11. 6.
도로공사vs페퍼스 3-0승, 경험 차이가 결과를 만들었다 최악의 시즌 시작이었던 도로공사가 지난 경기 승리에 이어 페퍼스와 대결에서도 승리를 거두며 올 시즌 첫 연승을 거두게 되었다. 그럼에도 여전히 도로공사의 문제는 심각하게 다가왔다. 시즌 전 우승 후보로 가장 많은 이들에게 꼽혔던 팀과는 거리가 멀었기 때문이다. 지난 시즌에 이어 올 시즌에도 도로공사와 함께 하는 켈시가 존재한다는 점에서 박정아만 터지면 정말 우승후보가 될 것이라는 이야기들이 존재했다. 켈시는 꾸준하게 자신의 능력을 보여줬지만, 박정아는 아직 이름값을 못해주고 있다. 도로공사가 3-0으로 경기를 마무리했지만 페퍼스의 패기 역시 충분히 흥미로웠다. 손쉽게 경기를 내주지 않고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는 모습은 보기 좋았다. 페퍼스가 올 시즌 1승을 올릴 수 있을까? 하는 의구심이 드는 것도 사실.. 2021. 10.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