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7. 6. 15:05

류현진 7승, 1타점 적시타와 호투, 우리베 7타점 도우미까지 완벽했다

류현진이 호투를 벌이고도 6월 1패만 기록했었습니다. 7월 들어 첫 등판이었던 오늘 경기에서 류현진은 SF를 상대로 1회 1실점 이후 완벽하게 자이언츠 타선을 틀어막으며 시즌 7승을 기록했습니다. 지독하게 불운했던 류현진은 7월 들어 다저스의 숙적인 자이언츠를 상대로 완벽한 투구를 보여주었습니다.

 

류현진 도우미 우리베 홈런 포함 7타점 경기로 7승 도왔다

 

 

 

 

지난 시즌 퍼펙트 경기를 기록하기도 했던 맷 케인과 맞대결을 벌인 류현진은 첫 회가 중요했습니다. 최근 상승세를 보이고 있는 다저스로서는 탈꼴찌를 하고, 지구 1위를 차지하기 위해 도약을 시작했다는 점에서 류현진의 자이언츠와의 시리즈 첫 경기는 중요했습니다.

 

 

다저스 타선은 케인에게 쉽게 1이닝을 내주었고, 자이언츠는 1회부터 류현진을 위기에 몰아넣었습니다. 토레스의 투수 앞 땅볼이 안타가 되면서 류현진은 흔들리고 말았습니다. 포수와 투수 사이 애매한 타구에 뒤늦게 뛰어가 1루로 송구를 하기는 했지만, 토레스를 잡기는 힘들었습니다. 스쿠타로와의 대결에서는 심판의 판정이 모호했다는 점에서 아쉬웠습니다. 심판마다 스트라이크 존이 다르다는 점에서 적응을 하는 과정은 중요했습니다.

 

무사 1, 2루 상황에서 거구의 자이언츠 3번 타자 산도발이 기습 번트를 댈 정도로 류현진에 대한 두려움은 잘 드러났습니다. 류현진을 상대로 대량 득점을 하기 힘들다는 점에서 메이저리그에서 보기 힘든 기습 번트는 흥미로웠습니다. 산도발을 2루 팝 아웃으로 잡아냈지만 포지를 다시 볼넷으로 내주며 1사 만루 상황을 맞이하고 말았습니다.

 

스쿠타로와 포지를 상대로 승부한 공들이 아쉽게 볼로 판정을 받았다는 점에서 류현진이 심하게 흔들릴 수도 있는 상황이었습니다. 류현진 천적으로 확실하게 자리를 잡은 펜스 앞에 만루 상황이라는 사실은 최악의 위기일 수밖에 없었습니다. 하지만 류현진은 강하고 영리했습니다. 펜스를 유격수 땅볼로 유도해 병살을 노렸지만 조금 깊은 타구로 인해 첫 실점을 하기는 했지만, 위기에서 강하다는 류현진의 모습은 오늘도 변함이 없었습니다.

 

1회 1사 만루 상황에서 유격수 땅볼로 첫 실점을 했지만 후속 타자인 벨트를 삼진으로 돌려세우며 더는 실점을 하지 않고 마무리했습니다. 1회 류현진이 만루 상황을 내준 것과 비슷하게 케인 역시 2회 위기를 맞았습니다. 선두 타자인 라미레즈를 볼넷으로 내주고, 이디어에게 2루타를 내주더니 맷 캠프마저 볼넷으로 내주며 무사 만루를 내주었습니다. 만루 상황에서 나온 첫 타자인 엘리스가 중요했지만, 초구를 때려 우익수 플라이로 물러나며 득점에 실패하는 장면은 아쉬웠습니다. 무사 만루 상황에서 첫 타자의 역할은 중요한데 엘리스의 타격은 득점 없이 만루 기회를 놓치는 것은 아닐까 하는 불안까지 들었습니다.

 

오늘 경기에서 노장의 투혼을 발휘한 우리베가 그런 모든 아쉬움을 날려주었습니다. 우리베가 적시 2루타를 치며 2-1 역전을 시키며 다저스는 최근의 상승세를 잘 보여주었습니다. 추가 득점을 하지 못한 것이 아쉽기는 했지만, 실점 후 곧바로 역전을 시켰다는 사실은 중요했습니다.

 

2회 역전에 성공한 다저스는 3회 빅이닝 경기를 하면서 맷 케인을 마운드에서 내렸습니다. 다저스 상승의 주역으로 꼽히고 있는 푸이그가 첫 타자로 나서 2루타를 치고 나가며 긴 공격은 시작되었습니다. 곤잘레스 볼넷에 이어, 라미레즈의 적시타로 추가점을 뽑더니, 2회에 이어 만루 상황에서 다시 타석에 나선 엘리스가 이번에는 적시타를 치며 4-1까지 점수를 벌렸습니다.

 

첫 타석에서 적시타를 친 우리베는 3회에도 다시 올라선 그는 적시 3루타로 싹쓸이 3타점을 만들어내며 7-1까지 달아났습니다. 우리베의 이 한 방은 자이언츠의 선발인 맷 케인을 마운드에서 내리게 만들었습니다. 바뀐 투수를 상대하는 첫 타자로 나선 류현진은 우리베를 3루에 둔 상황에서 특유의 밀어치기로 적시타를 치며 8-1까지 점수를 벌렸습니다.

 

3회 8-1까지 벌어진 상황에서 류현진에게 위기는 3회 말 자이언츠의 공격이었습니다. 선두 타자인 토레스를 삼진으로 돌려세웠지만, 스쿠타로에게 안타를 내주고 산도발의 잘 맞은 타구는 펜스를 정면으로 맞추며 1사 2, 3루 위기에 처하고 말았습니다. 8-1까지 앞선 상황이기는 하지만 3회 위기를 맞고 2, 3점을 실점 했다면 오늘 경기는 어떻게 될지 알 수 없었습니다.

 

1사 2, 3루 상황에서 자이언츠의 핵심 타자들인 포지와 펜스를 상대해야 하는 류현진으로서는 힘든 대결이었습니다. 하지만 위기에서 더욱 강해지는 진정한 괴물 류현진은 역시 대단했습니다. 포지를 상대로 2루 팝 아웃을 잡아내더니, 류현진에 특히 강했던 펜스를 상대로 꼼짝없이 루킹 삼진을 당하는 그의 모습은 천적이라는 말이 어울리지는 않았습니다. 밀리언달러 투구라는 말이 나올 정도로 펜스를 상대로 2, 3루 상황에서 삼진으로 잡는 장면은 압권이었습니다.

 

류현진은 3회 위기 상황을 효과적으로 잡아내더니 더는 위기도 없이 이닝을 이끌었습니다. 류현진이 마운드에서 자이언츠 타선을 완벽하게 제압하자 우리베는 7회 투런 홈런을 치며 점수 차를 10-1까지 벌려 놓았습니다. 단타 하나만 치면 사이클링 히트를 기록할 수도 있었던 우리베가 마지막 타선에서 삼진을 당하는 장면은 그래서 아쉬 웠습니다. 류현진의 절친으로 유명한 우리베는 오늘 경기에서 7타점을 올리며 류현진의 7승의 일등공신 역할을 톡톡히 했습니다.

 

 

류현진은 7에도 마운드에 올랐지만 선두 타자인 벨트에게 2루타를 내주며 위기를 맞았습니다. 질레스피의 잘 맞은 타구를 좌익수 크로포드가 다이빙을 하며 멋지게 잡아내며 실점 위기를 막았습니다. 1사 2루 상황에서 크로포드를 3루 팝 아웃으로 돌려세우며 7회도 잘 마무리 하는 듯했습니다. 하지만 감독은 107개의 공을 던진 류현진을 보호하기 위해 마운드를 도밍게즈에게 넘겼습니다. 하지만 160km가 넘는 엄청난 스피드를 보이는 도밍게즈가 우직하게 좋은 상황에서 성급하게 승부를 벌이다 실점을 한 장면은 아쉬웠습니다.

 

류현진이 7회 마무리를 했다면 추가실점 없이 1실점으로 마무리 될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도밍게즈가 안타를 내주며 2실점을 하는 과정은 아쉬웠습니다. 류현진은 6과 2/3이닝 동안 107개의 투구로 4안타, 3볼넷, 3삼진, 2실점을 하며 방어율을 2.82로 낮췄습니다. 원정 경기에 약한 류현진이 호투를 바탕으로 시즌 7승을 원정에서 거뒀다는 점에서 반가웠습니다.

 

전반기 마지막 등판을 앞둔 류현진으로서는 전반에만 8승이 가능해 보입니다. 현재의 류현진의 투구는 완벽하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입니다. 여기에 다저스 타선이 급격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는 점과 새롭게 편성된 불펜이 제 역할을 해주고 있다는 점에서 류현진의 전반기 8승도 기대볼 수 있을 듯합니다.

 

류현진의 절친인 우리베가 7타점으로 7승을 도왔고, 류현진은 마운드에서 완벽한 피칭으로 멧 케인과 승부에서 완승을 거두었습니다. 시즌 14번째 이자, 8경기 연속 퀄리티 스타트를 기록한 류현진은 진정한 괴물이라 불러도 좋을 정도였습니다. 과연 류현진이 전반기 마지막 경기에서 승리를 얻어내며 8승으로 마무리할 수 있을지 기대됩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Trackback 0 Comment 0